주식거래를 하는 방법에 대해 정말 간단하게 얘기를 하자면 이렇습니다. 우선 적당히 은행을 찾아갑니다. 창구 직원에게 주식 투자 연계 계좌를 만들고 싶다고 얘기를 합니다. 그럼 여러 장의 종이를 주는데 이 종이에 있는 빈칸을 채우고 계좌를 만들면 됩니다. 그리고 집으로 와서 HTS를 설치하고 종목을 선택합니다. 종목을 선택하는 것까지 완료가 되었다면 적당한 시점에 매수를 하고, 적당한 시점에 매도를 해서 시세차익을 남기면 됩니다. 그럼 당신은 부자입니다. 정말일까요? 당연히 아닙니다.

 

간단하게 얘기를 하자면 주식거래하는 방법은 매수와 매도를 하는 것이 전부이지만, 정말 이렇게 간단하게 주식거래를 할 수 있다면 누구나 주식으로 큰 돈을 벌었을 것입니다. 하지만 실상은 그렇지 않죠. 그럼 주식거래를 해서 돈을 버는 사람은 누구일까요? 당연합니다. 준비가 된 사람입니다. 그럼 여기서 얘기하는 준비라는 것은 무엇인고 하니, 끊임 없이 모의로 매매를 해보면서 실력을 검증한 사람이라 할 수 있습니다. 거래를 할 땐 다양한 지표들을 참고할 수 있습니다. 시황을 볼 수 있고, 트렌드를 따라갈 수도 있으며, 종목 이슈나 기업 안정성, 차트를 볼 수도 있습니다. 그리고 차트 안에서도 호가창을 위주로 볼 수 있고, 캔들을 위주로 볼 수 있으며, 거래량이나 기타 보조 지표를 중점적으로 다룰 수도 있습니다. 한 마디로 준비 과정은 알아야 할 것도 많고 복잡합니다. 하지만 이렇게 준비를 해야 올바른 주식거래를 할 수 있습니다.

 

만약 이제 막 주식투자에 입문을 할 계획이라면 제일 먼저 해야 할 일은 실패한 사례를 둘러보는 것이 아닐까 합니다. 주식거래를 하면서 꾸준한 누적 수익을 쌓는 사람은 엄청난 노력으로 실력을 갈고닦은 소수의 사람에 불과합니다. 그리고 실력을 갈고닦는 과정은 생각하는 것 이상으로 어렵습니다. 이런 어려운 과정을 견디기 위해서는 나름이 각오가 필요하며, 그 각오를 갖추는 것부터 어렵다면 처음부터 주식에 관심을 두지 않는 것이 좋다고 생각을 합니다. 어설픈 각오로 시장에게 덤비면 어떻게 되는지는 실패한 사례를 살펴보면 충분히 확인할 수 있을 것입니다.

 

만약 주식거래를 통해서 실패를 한 사람들의 경험담을 봐도 여전히 주식거래에 대한 욕심이 있다면 차분하게 처음부터 시작을 하면 됩니다. 조급하게 시장에 빨리 진입해서 엄청난 손실금을 챙기고 탈락할 이유가 없습니다. 차분하게 기본적인 부분부터 공부를 하면 됩니다. 처음에는 초급 서적을 읽고 전반적인 흐름부터 이해를 하려 노력하면 됩니다. 그리고 전반적인 흐름을 알게 되면 차트가 됐든, 기본 분석이 됐든, 시황이 됐든, 특정 부분에 관심이 가게 될 것입니다. 그럼 그 관심이 가는 분야를 집중적으로 탐구하면 됩니다. 주식거래와 관련된 모든 부분들을 세세하게 외울 필요는 없습니다. 시장에서 생존하는 개인 투자자는 정보나 지식이 많은 사람이 아니라 한 곳에서 자신만의 노하우를 쌓은 사람이라는 것을 명심해야 합니다. 그리고 어느 정도 거래를 해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게 된다면, 이제 창구를 찾아가서 계좌를 만들고 HTS를 설치한 뒤 모의로 투자를 해보면 됩니다. 모의로 거래를 하는 동시에 과거의 차트까지 확인하면서 자신만의 데이터를 쌓는다면 조금 더 빠른 성장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가 됩니다. 시장은 올바른 방법으로 준비하는 사람에게 수익을 줍니다. 특출난 센스가 있어야 한다거나, 엄청난 식견이 있어야 주식거래를 잘 한다는 것보다는 의외로 쉽게 돈을 벌 생각을 하지 않고 노력에 노력을 더할 수 있는 사람이 거래를 잘 한다는 것을 우리는 명심해야 할 것입니다.

내용이 괜찮았다면 공유를 부탁드립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스
Posted by 31분 전 수작업